본문 바로가기
초록마미의 소소한 취미/플랜테리어 - 직접 키우는 식물 일기

초록마미의 소소한 식물 일기 - 여인초는 지금?

by 초록마미스 2020. 5. 7.

안녕하세요 이웃님들
초록마미에요ㅎ

봄이지나고 여름이 다가오면서 저희집 식물들은 마구마구 새싹들을 내주고 있답니다.

그 중에서 오늘은 여인초의 근황을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다.

저희집 여인초는 이렇게나 많이 자랐어요ㅎ
연한색 큰잎이 바로 몇일전에 활짝 핀 녀석 인데요
지난번 잎은 성격이 급했던건지 너무 일찍 잎을 펼치면서 다 찢어져 버렸는데 원인을 생각해보니 공중습도 유지가 부족하지 않았나 싶었어요.
그래서 이번에는 잎이 찢어지지 말고 잘 필 수 있도록 돌돌말린잎에 하루에 두 세번 물을 뿌리며 공중 습도를 열심히 유지 시켰더니 다행히 너무 크고 예쁜 잎을 내주었어요.

그런데 요 잎 말고도 지금 새로운 잎들이 쏙쏙 올라오고 있어요.

새싹 뒤 찢잎은 얼마전 찢어진 채 나온 잎이랍니다
바로 위에 있던 찢잎에서 새로운 잎이 나오고 있어요ㅎ

그럼 이쯤에서 저희 집에 처음 왔을 때 모습과 비교해 볼게요.

처음 집에 왔을때 모습이에요
오늘 자 여인초 입니다

어떤가요ㅎ벌써 가지치기를 4개나 했는데 이렇게 무성하고 건강하게 자라주고 있어 얼마나 기특하고 예쁜지 모른답니다.

초록이가 늘 곤충을 잎위에 올려두고
장난감 뱀을 올려두고 장난감 거미를 올려두고
어떤날은 꽃을 꽂아두고 괴롭히고 있지만 그것마저 사랑으로 느끼는건지 이렇게 잘 크고 있어 참 고마운거 같아요.

이렇게 예쁜 생명체들 보며 오늘도 커피한잔하며 힐링해야겠어요.

그나저나

이웃님들 오늘 슬기로운 의사생활 하는 날이라 남편과 오손도손 오늘만 기다렸는데 너무 신나요.

오늘도 여러분께 생각지도 않은 행복이 찾아오는 날이 되시길 바랄게요.

초록마미 소소한 식물일기- 여인초

 

초록마미 소소한 식물일기- 여인초

2020,02,28 여인초 구매 신혼때 화분을 정말 사고 싶었으나 바로 아이가 생겨 꾸미지 못한 집을 아이가 조금 커서 더 이상 화분의 흙을 파먹거나 화분을 깨는 일이 없을거 같아 드디어 식물을 구매�

woojinohhouse.tistory.com

초록마미 소소한 식물일기 - 여인초 2탄

 

초록마미 소소한 식물일기 - 여인초 2탄

요즘 다들 잘 지내고 계신가요? 전 코로나 집콕으로 인해 식물 키우기에 열심히 집중하고 있습니다~ 원래 인도 고무나무,여인초 이렇게 두 아이만 키우고 있었지만 식목일이라 아이의 어린이 집

woojinohhouse.tistory.com

초록마미의 소소한 식물 일기 - 여인초는 지금?

 

초록마미의 소소한 식물 일기 - 여인초는 지금?

안녕하세요 이웃님들 초록마미에요ㅎ 봄이지나고 여름이 다가오면서 저희집 식물들은 마구마구 새싹들을 내주고 있답니다. 그 중에서 오늘은 여인초의 근황을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다. 저희집

woojinohhouse.tistory.com

 

댓글56